부산시, 인민일보 한국대표처·항저우쟈핑픽처스유한공사 성금 전달

가 -가 +

김창환 기자
기사입력 2020-03-02 [19:01]

 

  부산시청사

 

[코리아투데이뉴스]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중국 기업인 인민일보 한국대표처(대표: 청위친)와 항저우쟈핑픽처스유한공사(대표: 우자핑)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공동으로 1억 원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들은 부산시가 처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나가자는 의미로 선뜻 성금 전달의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전달된 성금 1억 원은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부산지역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마스크와 손 소독제, 의약품 구입 등에 쓰여질 예정이다.

 

 인민일보 한국대표처는 중국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사의 한국 대표처로 2015년 1월 15일 설립되었다. 한중간 중앙부서, 지방정부, 일반기업체를 대상으로 비즈니스, 문화 등 한중 교류 활동을 하고 있다.

 

항저우쟈핑픽처스유한공사는 항주에 위치한 컨텐츠(드라마, 영화) 제작 회사로 2016년 쟈핑코리아 설립을 통해 한중 드라마 공동제작, 중국진출 매니지먼트, 공연기획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한중 협력사업을 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에도 이렇게 부산시에 도움을 준 데 감사를 드린다”라며 뜻을 전했다.

 

김창환 기자(pkpress82@hanmai.net)

 

 

김창환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