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울진형 뉴딜 사업’ 발굴 위한 용역 착수...종합계획 수립 '첫 단추'

원전의존형 경제구조를 탈피, 신성장 산업 발굴

가 -가 +

김일연 기자
기사입력 2021-03-05 [16:39]

▲ 울진군이 지난 3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울진형 뉴딜’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착수 보고회를 한 모습  © 울진군

 

[코리아투데이뉴스] 울진군은 지난 3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울진형 뉴딜’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착수 보고회를 했다고 밝혔다.

 

5일 울진군에 따르면 이번 연구용역에서는 정부의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의 3대 정책방향인 디지털 뉴딜ㆍ그린 뉴딜과 안전망 강화 분야의 투자계획을 분석하고, 군의 자원과 인프라, 개발여건 등을 다각적으로 분석해 울진형 뉴딜 사업을 발굴하게 된다. 

 

또 코로나19에 따른 사회 구조적 변화와 4차산업 혁명으로 촉발된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 가속화, 그린 경제, 다양한 형태의 일자리 등에 맞는 신산업 발굴 및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위한 발전전략을 담아 국비 확보와 공모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날 보고회에는 군 관계자 및 연구용역 수행기관인 ㈜라온피앤씨가 참석해, 한국판 뉴딜 정책과 지난해 정부에서 발표한 ‘2050 탄소중립 추진전략’ 분석, 타 지자체 우수 사례 등을 공유하면서 울진의 자연환경을 활용한 그린뉴딜을 중심으로 한 기본 구상안에 의견을 모았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울진형 뉴딜 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해 원전의존형 경제구조를 탈피하고, 지역에 특화된 신성장 산업 발굴 및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 코로나로 힘든 지역 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밝혔다.

 

 

  변상범 기자(tkpress82@naver.com)

김일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