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시장, SNS 통해 수험생 응원...“수험생 여러분을 응원합니다.”

포항시, 수능 앞두고 코로나19 방역에 올인

가 -가 +

김일연 기자
기사입력 2020-12-01 [16:50]

▲ 이강덕 포항시장이 1일, “수험생 여러분을 응원합니다!”는 글귀가 적힌 용지를 들고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 포항시

 

[코리아투데이뉴스] 이강덕 포항시장이 오는 3일 실시되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코로나19로 어느 때보다 힘든 시간을 겪고 있는 수험생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강덕 시장은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수능 준비에 최선을 다한 수험생들에게 응원을 보낸다”며 “힘든 상황이지만 보다 안전하게 시험이 치러질 수 있도록 방역 관리에 힘쓰는 등 시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포항시는 지난달 25일부터 ‘2021 수능대비 특별방역대책 주간’을 운영, 수험생과 학부모의 불안을 최소화하고 안전하게 수능이 치러질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수능 방역대책에 집중하고 있다.

 

이 시장은 “저를 비롯한 모든 공직자는 바이러스를 원천 봉쇄한다는 비상한 각오로 수능을 대비하겠다”며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다는 믿음과 자신감을 수험생들에게 보여줄 기회라고 강조하며 수험생들이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게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고사장을 비롯한 관련 시설 방역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을 주문했다.

 

시는 1일과 3일, 수험생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수능 시험장 특별방역을 하고 이후 학생들의 입실을 금지하는 한편, 시험장 방역 강화를 위해 수험생 책상용 방역 칸막이 설치와 마스크, 열화상 카메라 등 방역물품 구비, 시험장별 방역담당관 5명 배치, 의심환자 발생 시 즉시 대응을 위한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했다.

 

또한, 수능 시 격리 수험생이 발생할 경우 대상 수험생에 대한 전담공무원을 지정해 이동 동선을 모니터링하고 필요 시(자차로 수험장 이동이 불가할 경우) 수험생과 동행을 시행한다.

 

이와 관련, 포항시 2021학년도 수능 응시 인원은 4,275명으로 총 12개소 시험장에서 시험을 치르게 된다. 자가격리자는 포항중앙고등학교에서, 확진자는 포항의료원에서 시험을 치르게 될 예정이며, 시험 당일 코로나19 증상이 발현되는 수험생을 위한 교실을 시험장 내부에 별도로 마련했다.

 

한편, 수능 수험생 자녀를 둔 포항시 산하 직원은 12월 1일부터 3일까지 재택근무를 한다.

 

 

  김일연 기자(tkpress82@naver.com)

김일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