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2020년도 자랑스러운 시민상’ 수상자 선정

박실경(산업경제 부문), 전은석(문화·교육·체육 부문), 정용국(사회봉사 부문) 씨 선정

가 -가 +

변상범 기자
기사입력 2020-10-28 [14:56]

[코리아투데이뉴스] 영천시는 지난 27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2020년 영천시 자랑스러운 시민상’ 수상자를 선정했다.

 

영천시에 따르면 이날 심의위원회의 엄정한 심의를 통해 산업경제 부문은 박실경 씨(동부동, 82세), 문화・교육・체육 부문에 전은석 씨(자양면, 63세), 사회봉사 부문에 정용국 씨(동부동, 57세)가 수상자로 최종 선정됐다.

 

자랑스러운 시민상은 영천시민으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지역발전과 살기 좋은 영천을 만들기 위해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온 숨은 공로자를 찾아 시상하는 것으로 1996년부터 시작하여 작년까지 총 66명이 수상했다.

 

▲ 산업경제 부문 수상자 박실경 씨(82세) ⓒ영천시

 

올해 산업경제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박실경 씨는 야사택지개발 조합장으로 동부동 정화위원회 위원, 새마을지도자 동부동 협의회장, 새마을문고중앙회 영천시 지부회장 등을 역임했고, 교통질서 계도, 북안 팔레스 등 불우시설 지원과 도심지 상가 간판세척 등 다양한 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아 다수의 표창장 및 위촉장 등을 수여받는 등 지역발전에 이바지해왔다.

 

▲ 문화·교육·체육 부문 수상자 전은석 씨(63세) ©영천시

 

그리고 문화·교육·체육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전은석 씨는 (사)영천아리랑 연구보존회장으로 해마다 ‘영천아리랑전국경창대회’를 개최하고 2007년부터 9년 동안 관내 경로당, 마을회관 등을 방문하여 노래봉사, 순회공연을 추진해 여러 차례 무료봉사했으며 사할린, 독도 등 지역을 불문하고 영천아리랑 홍보를 위해 노력하고 공한지 및 유휴부지에 꽃밭을 조성하는 등 지역문화, 사회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다.

 

▲ 사회봉사 부문 수상자 정용국 씨(57세)  © 영천시

 

마지막으로, 사회봉사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정용국 씨는 현재 영천특전동지회 지회장으로 코로나19 방역에 선봉으로 기여했으며 보훈가족을 초청해 오리백숙 100인분 대접과 동부동 경로당 37곳에 수박을 전달했고 포은초, 중앙초 탁구부에 탁구대 기증과 영천여고 탁구부에 100만 원 기탁 등 지역발전을 위해 힘써왔다.

 

이번에 수상자로 선정된 3명은 11월 중 별도 시상식을 개최해 시상할 예정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2020년 자랑스러운 시민상에 선정되신 모든 분에게 축하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해 주시길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변상범 기자(tkpress82@naver.com)

변상범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