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완도항 부두 앞 해상 기름유출 방제작업에 나서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20-03-30 [09:15]

 


[코리아투데이뉴스] 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지난 29일 완도군 완도항 부두 해상에 기름이 유출돼 긴급 방제작업에 나섰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29일 저녁 9시경 완도항 부두 인근에서 A씨(남, 63세)가 낚시를 하던 중 육상에서 해상으로 기름이 유출되고 있는 것을 발견하고 9시 4분경 완도해경 상황실로 신고 접수하였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정과 구조정, 구조대를 급파, 신고접수 6분 만에 현장에 도착하여 신속한 자체방제작업 실시하였다.


완도해경 관계자는“재빠른 방제작업을 통해 해양오염 피해가 없어서 다행이다”며“각종 해양오염으로부터 깨끗하고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윤진성 기자(tkpress82@naver.com)

 

윤진성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