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가흥1동 익명의 주민 ‘코로나19’를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 기탁

가 -가 +

변상범 기자
기사입력 2020-03-26 [08:57]

  가흥1동 익명의 기부 사진

 

[코리아투데이뉴스] 지난 25일 영주시 가흥1동 행정복지센터(동장 박종연)에 익명의 기부자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100만원을 기탁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이름 모를 주민은 코로나19에 써주세요.”라고 적힌 봉투를 직원에게 건낸뒤 사라졌으며 봉투에는 현금 100만원이 들어있었다. 곧장 직원이 따라 나가 감사 인사와 함께 좋은 일에 본인을 밝히시기를 요청 드렸으나 극구 사양한 채 자리를 떠났다.

 

본인은 밝히지 않았으나 해당 주민을 알고 있는 복지담당 공무원에 의하면 익명의 기부자는 기초생활수급자로 본인도 형편이 넉넉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기부를 한 것으로 전해진다.

 

익명의 기부자에게 기탁 받은 성금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박종연 가흥1동장은 본인을 밝히지도 않은 채 뜻깊은 일을 한 익명의 기부자에게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표한다.”“‘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분들이 있어 더욱더 힘을 내 코로나19’도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이 보인다.”고 말했다.

 

변상범 기자(tkpress82@naver.com)

              

변상범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